이름 김이수 이메일
작성일 14.12.24 조회수 1309
파일첨부
제목
홍익인간이 선택하는 삶

목적을 알고 가는 사람

인생은 장애물 경기라고 하지만 목적을 알고 가는 사람에게는

장애물의 의미가 달라질 것입니다.

3일 굶으면 담 넘지 않을 사람이 없다고 얘기하듯이돈이 없어 3일 굶은 사람은

자신의 비참한 현실에 세상이 미워질 것입니다.

반면에 스스로 단식원에 들어가 3일을 굶으며 단식수련을 한 사람은

자신의 굶주림에 통곡하거나 슬퍼하지 않을 것입니다.

무엇이 다를까요? 스스로 선택한 단식과 가난으로 인한 굶주림에는

목적이 있는 것과 없는 것의 차이가 있습니다.

비록 장애가 있더라도 목적을 알고 가는 삶,

그리고 그 목적을 향해 끝까지 노력하는 삶,

그것이 바로 홍익인간이 선택하는 삶입니다.



.............

이전글 참전계경 제 169事에서
다음글 부자아빠의 진실게임